搜索

首页 > 뉴스 > 사회

교육부, 대학입시 ‘장원’, ‘진학률’ 홍보 엄금

yuuumda 2021-6-11 01:22 흑룡강신문 25 0

摘要:   8일, 외국어시험이 결속됨에 따라 일부 성의 대학입시가 마무리되고 채점사업이 륙속 가동되였다. 현재 약 10개 성에서 성적조회시간을 공포했다. 10일, 모든 성의 대학입시 일정이 모두 끝나고 2021년 전국 대학 ...

 8일, 외국어시험이 결속됨에 따라 일부 성의 대학입시가 마무리되고 채점사업이 륙속 가동되였다. 현재 약 10개 성에서 성적조회시간을 공포했다. 10일, 모든 성의 대학입시 일정이 모두 끝나고 2021년 전국 대학입시도 막을 내리게 된다.

  그동안 대학입시 성적이 나올 때마다 각 지역의 ‘대학입시 장원’, ‘대학입시 진학률’ 등이 주목을 받았다. 이에 대해 교육부는 이미 여러차례 상술한 개념에 대한 홍보를 금지했다.

  올해 2월 인쇄발부한 <2021년 일반대학교 학생모집사업을 잘할 데 관한 통지>에서 교육부는 각지, 각 학교에서 정확한 교육치적관을 견지하고 그 어떤 형식으로도 ‘대학입시 장원’, ‘대학입시 진학률’, ‘고득점 수험생’ 등을 공포, 홍보하는 것을 엄금한다고 명확히 요구했다.

  각 지방에서도 이에 따른 세분화 조치를 내놓았다. 례하면 광동에서는 ‘대학입시 장원’, ‘대학입시 진학률’, ‘고득점 차단 수험생’ 등을 홍보하는 것을 엄금한다고 요구한 외 교육행정부문, 학교, 양성기구에서 대학입시성적을 기준으로 교사와 학생을 장려하는 것도 엄금한다고 명확히 밝혔다.

  복건에서는 대학입시후 대학입시 시험 문제와 답안을 공포하지 않는다고 명확히 밝혔다. 교육부에서 규정한 특정사항외에 수험생의 대학입시성적정보는 수험생 본인과 서류전형 대학교에만 제공할 수 있으며 수험생이 있는 중학교 및 기타 어떤 단위와 개인에게 제공해서는 안된다.이 밖에 ‘대학입시 희소식’, ‘중점본과 상한선’ 등 류사한 정보가 나타나는 것을 엄금하고 학생들의 심신건강발전에 불리한 시험표어를 인터넷에 올리거나 교정에 게시하는 것을 엄금한다.

  //korean.people.com.cn/65106/65130/82875/15848689.html

  /인민넷 조문판


鲜花

握手

雷人

路过

鸡蛋
우리민족 소셜네트워크 - 놀러와
놀러와
회사소개
인재채용
비즈니스
광고제휴
상가입주
패밀리
공식계정
놀러와APP
놀러와114

위챗 공식계정

모바일버전

놀러와APP

Copyright © 2019 놀러와 All Rights Reserved.
返回顶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