搜索

首页 > 뉴스 > 사회

주택적립금 상호인정, 상호대출정책을 밀집 출범 왜?

yuuumda 2020-11-21 17:10 흑룡강신문 28 0

摘要:    최근 여러 지역이 주택적립금 상호인정, 상호대출정책을 밀집 출범했는데 돈이 사람 따라 가는 것이 주택적립금개혁의 방향이 될 전망이다.  사실 주택적립금 지역간 상호인정은 새로운 일이 아니다. 일찍 201 ...


  최근 여러 지역이 주택적립금 상호인정, 상호대출정책을 밀집 출범했는데 돈이 사람 따라 가는 것이 주택적립금개혁의 방향이 될 전망이다.

  사실 주택적립금 지역간 상호인정은 새로운 일이 아니다. 일찍 2014년 10월, 주택건설부, 재정부, 중앙은행 등 세개 부문은 <주택적립금 개인주택 대출업무를 발전시킬 데 관한 통지>를 발표해 주택적립금의 지역간 상호인정을 실현해야 한다고 처음으로 명확히 제기했다. 이후 심천 등 지역들에서도 잇따라 일부 탐색을 진행했다.

  작년 9월, 회해경제구 10개 도시는 주택적립금 일체화 협의를 체결했다. 이후 광주-홍콩-마카오대만구가 주택적립금 정보공유플랫폼을 구축했고 성도-사천지역 쌍성경제권이 주택적립금 일체화 발전좌담회를 개최했으며 강소-절강-상해-안휘 3개 성과 1개 도시가 <장강삼각주 주택적립금 일체화 전략협력구조협의>를 체결했다. 올해 9월에 장강중류 20개 도시가 <장강중류도시군 주택공적금관리센터 협력공약>을 체결했고 10월에 교동경제권 주택적립금 일체화발전 련석회의가 개최됐으며 11월에 대남창도시권 주택적립금 타지역 대출협력이 가동되였다… 비공식 통계에 의하면 이미 50개 지역에서 주택적립금 새 정책을 출범했다고 한다.

  주택적립금 새 정책의 빠른 보급은 우연이 아니다. 1994년 국무원이 전면적으로 주택적립금제도를 추진하기 시작한 이래 주택적립금은 계속하여 속지화 관리를 했다. 하지만 우리 나라 경제가 빠르게 발전함에 따라 주택적립금제도개혁의 문제도 광범한 관심을 받게 됐다.

  중국인민대학 경제학원 부원장, 거시경제학 교수 왕진빈은 주택적립금 지역간 상호대출은 주택적립금제도의 발전이라고 주장했다. 주택적립금의 이동이 구역제한을 받지 않는 것은 인원 이동과 도시화에 유리하다. 사람이 돈을 따라 가는 것이 아니라 돈이 사람 따라 가는 것은 요소효률의 제고에 유리하여 국내 대순환을 촉진시킬 수 있다.

  올해 중공중앙, 국무원은 <더욱 최적화된 요소시장화배치체제기제를 구축할 데 관한 의견>을 출범하여 촉진요소의 자주적이고 질서 있는 이동을 위해 요소배치 효률을 제고시키는 등에 대해 상층설계를 제기했는데 여기에는 인구, 자금 등 요소의 자연적인 이통이 포함됐고 주택적립금도 그중 하나였다. 예전의 관리방법에 따르면 종업원이 취업도시를 전환하면 원래 납부한 주택적립금은 가능하게 영원히 '잠든' 상태에 처할 수 있게 된다. 하지만 주택적립금 일체화를 실행하면 '장부가 사람을 따라 가고 돈도 사람을 따라 가는 것'을 실현해 주택적립금 사용효률를 높이는데 더 유리해진다.

  왕진빈은 지역간 상호대출은 일부 중심도시에서 주택가격을 담당할 수 없는 사람 혹은 귀향하여 취업할 계획이 있는 사람들을 분류해내 중심도시의 복사작용을 가일층 확대시켜 구역 도시화 과정을 추동할 수 있다고 분석했다.

  "주택적립금 상호인정 상호대출은 발전추세로서 인구이동과 도시화의 추진에 유리할 뿐만 아니라 주택적립금제도 자체의 흡인력도 증가시킬 수 있다." 국가거시경제연구원 연구원 류림은 주택적립금제도는 보편적 혜택성 복지로서 제도의 개혁과 보완은 더 많은 주택지불능력이 부족한 군체가 이 복지제도를 향유할 수 있게 만드는 것이 그 방향이여야 한다고 밝혔다.

  //korean.people.com.cn/65106/65130/70075/15830250.html

  /인민넷 조문판


鲜花

握手

雷人

路过

鸡蛋
우리민족 소셜네트워크 - 놀러와
놀러와
회사소개
인재채용
비즈니스
광고제휴
상가입주
패밀리
공식계정
놀러와APP
놀러와114

위챗 공식계정

모바일버전

놀러와APP

Copyright © 2019 놀러와 All Rights Reserved.
返回顶部